발행일 : 2019.11.22 금 16:07
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디즈니코리아 '겨울왕국 2' 미리 만날 수 있는 ‘올라프’ 테마 체험공간 오픈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11.08 20:0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이하 디즈니코리아)가 '겨울왕국 2' 개봉에 앞서 오프라인 브랜드 체험공간인 이태원 ‘썸머하우스’와 삼청동 ‘윈터하우스’를 지난 7일 오픈했다.

‘썸머하우스’와 ‘윈터하우스’는 '겨울왕국'의 ‘올라프’ 캐릭터를 테마로 한 브랜드 체험 공간으로, '겨울왕국 2'를 기다리는 많은 팬들이 영화와 함께 다채로운 경험을 통해 겨울왕국을 더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됐다. 올라프는 국내에서 천만 관객을 동원한 전편에서도 특유의 긍정 마인드를 발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번 팝업 스토어는 '곰돌이 푸'를 테마로 한 ‘꿀하우스’, '토이 스토리' 테마의 ‘토이하우스’에 이어 디즈니코리아가 세 번째로 공개하는 브랜드 공간이다. 올해 여름 약 4달간 총 13만 명 이상이 방문한 ‘토이하우스’의 큰 인기에 힘입어 디즈니코리아는 기존 이태원 스토어와 삼청동에 추가로 팝업 스토어를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이태원 ‘썸머하우스’는 여름을 사랑한 긍정의 아이콘 올라프의 해피 바이러스를 느낄 수 있는 공간이다. 1층은 올라프가 상상한 여름휴가를 재연한 공간으로 각종 인형과 문구류, 의류 등 다양한 제품을 만날 수 있으며, 2층은 야자수를 배경으로 다양한 겨울왕국 컨텐츠를 즐기며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루프탑에는 자작나무와 낙엽 등 '겨울왕국 2'의 포스터를 그대로 재현한 공간이 마련돼 있어 이번 후속편이 그리는 세계에 직접 빠져볼 수 있다.

삼청동에 위치한 ‘윈터하우스’는 신비로운 겨울에 만나는 올라프를 컨셉으로 만들어진 공간이다. 1층에는 영화 포토존이 마련돼 있으며, 겨울왕국을 테마로 한 다양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2층은 영화에 등장하는 북유럽 풍의 인테리어와 따뜻한 벽난로를 배경으로 한 흔들의자에 앉아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것 같은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꾸며졌다. 테라스 공간에는 올라프와 사진을 함께 찍으며 긍정 에너지를 마음껏 받을 수 있는 곳이 준비돼 있다.

‘썸머하우스’와 ‘윈터하우스’는 디즈니코리아가 '겨울왕국 2' 개봉에 맞춰 기획한 ‘프로즌 페스타’ (Frozen Festa) 캠페인의 일환이다. ‘프로즌 페스타’는 관객들이 다시 만난 겨울왕국을 온∙오프라인 다양한 곳에서 참여 형태로 즐길 수 있도록 한 캠페인으로, 70개 이상의 브랜드와 함께 1천 개 이상의 제품을 선보인다.

겨울왕국 팬들은 영화 개봉 전인 11월부터 시작되는 각종 제품 할인 프로모션, 이벤트 경품, 한정판 굿즈 혜택을 받을 수 있고, 오는 12일부터는 하남, 부천, 위례, 고양 스타필드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되는 팝업스토어와 체험 공간을 통해 '겨울왕국 2'를 만날 수 있다. 12월부터 1월까지는 서울 한복판에 위치한 아이스링크를 겨울왕국 테마로 꾸며 영화와 겨울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