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9.19 화 18:09
HOME 경제 식음료
피츠 수퍼클리어 100일 만에 4000만병 판매 돌파
이지은 기자 | 승인 2017.09.13 12:31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롯데주류(대표 이종훈)의 맥주 신제품 ‘피츠 수퍼클리어’가 출시 100일 만에 4000만병(330ml 기준) 판매를 돌파했다.
 
지금까지 판매된 ‘피츠 수퍼클리어’ 4천만병을 일렬로 세운 길이는 약 9600km다. 이는 서울에서 부산까지(480km) 10회 왕복할 수 있는 길이로 인천공항에서 미국 LA까지(9,648km)거리와 맞먹는다.
 
롯데주류는 잡미를 줄여 깔끔한 끝맛을 구현한 제품 특징과 출시 직후부터 진행 중인 각종 소비자 이벤트, 주요 소비자층을 대상으로 한 각종 축제 지원 등 전방위 영업, 마케팅 활동을 초기 시장 안착의 원동력으로 보고 있다.
 
‘피츠 수퍼클리어’는 국내 최대 EDM축제인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UMF)’를 후원하고 휴가철을 맞아 전국 각지 휴가지에서 고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현장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친 바 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그 어느 때 보다 경쟁이 치열한 맥주 시장에서 순수 국산 맥주가 빠르게 시장에 안착하고 있는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제품 인지도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피츠 수퍼클리어’는 롯데주류가 공법과 원료 선택에 심혈을 기울여 만든 신제품 맥주로 ‘끝까지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자체 개발한 고발효 효모인 ‘수퍼 이스트’를 사용해 발효도를 90%까지 끌어올려 맥주의 잡미를 없애고 최적의 깔끔함을 구현해 냈다고 롯데주류 관계자는 전했다. 또한 ‘클라우드’와 마찬가지로 맥주 발효 원액에 추가로 물을 타지 않는 ‘오리지널 그래비티(Original Gravity) 공법’을 동일하게 적용해 롯데맥주의 정체성을 유지했다.
 
롯데주류는 최근 맥주 2공장이 안정적으로 가동되면서 휴대성을 높인 페트(Pet) 제품, 신선한 생맥주를 즐길 수 있는 케그(Keg) 제품 등 다양한 패키지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지은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