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종로구시설관리공단 지역사회공헌 인정 기업 선정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12.04 16:4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종로구시설관리공단이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 기업’으로 선정돼 지난 3일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의 날’에서 인정패를 받았다.

지역사회공헌 인정은 기업이 비영리단체와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해 지역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하는 제도로 주관기관은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다.

심사는 1차 지역심사와 2차 중앙심사로 이루어진다. 최종선정은 학계·비영리단체·현장 전문가 등 7인 내외로 구성 된 인정심사위원회가 사회공헌 조직 및 지원체계 구축, 지역사회 네트워크 구축과 파트너십 성과, 사회적 가치 창출 성과, 지역사회 통합·연계성과 네 가지 항목에 대해 평가하고 기업의 사회공헌활동 수준을 심의해 확정한다.

공단은 ‘행복을 주는 나눔 공기업’이라는 사회공헌비전을 세우고 ‘성장, 지속, 창의, 동반’ 4가지 핵심가치를 통해 지역사회 가치창출을 위해 노력 중이다.

나눔의 질적·양적 성장으로 사회공헌의 지속성을 확보하고 공단 특성에 기반 한 창의적인 프로그램과 협력 활동을 통한 동반성장으로 지역사회를 밝히는 밝은 빛이 되겠다는 것이다.

2004년 공단은 임직원 봉사단체인 무지개봉사단을 조직하고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직원 일인 평균 봉사활동 참여 시간은 13시간에 달한다. 직원들이 급여 일부를 기부해 조성한 우수리기금, 헌혈증을 기증받아 적립하는 헌혈펀드를 기반으로 도움이 필요한 지역 이웃들에게 밑반찬·생필품 등을 정기 지원하고 지역아동센터 시설에 대한 기술지원 활동도 실시한다.

공단 사회공헌의 전문성을 더하고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 대한적십자사 등 비영리단체·사회적 기업·지역기업 24개 단체와 사회공헌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다.

이들 단체들과의 협력으로 지역 소외계층 어린이 푸드테라피 지원,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주차 지원 사업 등 지역과 공단의 사업 특성을 반영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추진해왔다.

또한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물품 기증 캠페인,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주민참여 사회공헌 프로그램 ‘재능나눔 손뜨개교실’ 등 대중 참여 활동들을 전개해 지역사회와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공유하고 나눔 문화를 확산해가고 있다.

2019년 공단은 사회적 가치 분야 전문가와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사회적 가치 추진위원회’를 발족했다. 공단 사회적 가치 실현의 전문성과 대표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11월에는 사회적 가치 추진 경영전략도 수립했다. 공단 사업 영역 전반에 사회적 가치 실현을 내재화한다는 방침이다.

선규경 이사장은 “구민 눈높이에 맞는 지역사회공헌을 지속 발굴하고 실현해 구민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고 지역과 더불어 성장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