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1.13 수 17:31
HOME 경제 IT/가전
구광모 LG 대표의 미래 준비…인재들에게 도전·성장 강조
한지안 기자 | 승인 2019.10.14 18:30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구광모 LG 대표가 11일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LG인화원에서 현장경영 행보를 보였다. 미래사업가로 육성중인 100여명의 젊은 인재들을 만나 도전과 성장을 강조했다.

구 대표는 진행되는 미래 준비 차원의 젊은 사업가 육성을 위한 교육 현장을 찾아 “꿈을 크게 갖고 힘차게 도전하고, 더 큰 미래를 위한 성장에 집중해 주시기 바란다”며 “여러분이 성장을 위해, 그리고 우리의 고객을 위해 흘린 땀과 노력이 LG의 미래라는 걸 꼭 기억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여러분이 사업가로서 필요한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겠다. 의미있고 용기 있는 도전을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 대표는 작년 하반기 취임 후 미래 먹거리 준비에 집중하고 있다. 취임 후 첫 현장 방문지로 선택했던 마곡 LG사이언스파크를 비롯해 평택 LG전자 소재/생산기술원과 대전 LG화학 기술연구원 등 LG의 미래 성장을 위한 R&D 현장과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기업 벤처 캐피탈인 LG테크놀로지 벤처스를 찾았다. LG테크놀로지 벤처스는 현재 자율주행, 인공지능, 로봇, AR/VR, 바이오 등 그룹의 미래 준비 차원에서 신기술 및 역량 확보를 위해 13개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또 구 대표는 올해 2월과 4월 한국과 미국에서 이공계 석·박사 과정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한 ‘테크 컨퍼런스’에 참석해 R&D 인재 확보에 공을 들였다.

한편 LG는 올해 잠재력 있는 젊은 인재를 발굴해 미래사업가로 육성하기 위한 선제적이고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신설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기존의 관성을 깨고 새로운 성장을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미래사업가 육성 프로그램은 사업가 마인드와 스킬 교육, 선배사업가로부터의 코칭과 멘토링은 물론, 실패에 대한 부담 없이 글로벌 시장을 무대로 혁신적인 시도를 해볼 수 있는 도전 과제 수행 등 사업가로 성장하는 데 필요한 다양한 경험 기회가 제공된다.

오프라인 교육 과정에서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디지털 기술에 기반한 신규 사업 발굴 및 사업화 진행 등을 수행하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역량 강화와 함께 실전 사업 감각을 익히고 외부 사업가를 초청해 환경 변화를 객관적으로 인식하고 미래 사업가로서 준비해야 할 역량을 구체화하는 시간도 갖는다.

LG는 각 사의 추천을 통해 선임 및 책임급의 인재 100여명을 미래사업가 후보로 선발해 육성하고 있으며, 계속적으로 새로운 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