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KB국민카드 추석 연휴 기간 중 카드 서비스 일부 중단
김희정 기자 | 승인 2019.09.05 13:36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KB국민카드가 차세대 시스템 오픈을 위한 전산 작업과 관련 추석 연휴 기간 중 카드 이용, 대출 서비스, 포인트 사용, 이용대금 결제 등 일부 서비스를 중단 또는 이용 제한한다.  

KB국민카드는 오프라인 가맹점 신용카드 결제는 중단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체크∙선불∙기프트 카드 결제와 인터넷, 모바일 등을 통한 온라인 가맹점 신용카드 결제의 경우 9월 15일 23시 50분부터 30분만 이용을 제한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 할 예정이다.

이번 차세대 시스템 관련 전산 작업은 9월 11일 18시 30분부터 시스템 오픈 예정인 16일 8시까지 각 업무 유형별로 정해진 시간대에 단계적으로 진행된다.

카드 이용과 관련해 오프라인 가맹점 신용카드 결제는 서비스 중단 없이 추석 연휴 기간 중 이용 가능하다. 인터넷, 모바일 등을 통한 온라인 가맹점 신용카드 결제 △체크카드 결제 △알파원카드 결제 △선불∙기프트카드 결제 △카드 결제 승인 관련 문자메시지(SMS) 발송은 9월 15일 23시 50분부터 30분 간 이용이 제한된다.

앱카드 결제(NFC 결제 제외)와 모바일 단독카드 결제는 15일 21시 50분부터 다음날 1시 50분까지 서비스가 중단되고 ISP 결제는 15일 23시 50분부터 30분간 이용이 제한된다.

앱카드를 이용한 NFC 결제의 경우 12일 자정부터 16일 8시까지 이용이 제한되며 해외 안심 결제 서비스는 15일 23시 50분부터 16일 1시 50분까지 이용이 중단된다.

카드 대출 서비스 중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은 11일 22시 50분부터 16일 8시까지 이용이 제한된다.

자동화기기(ATM)을 이용한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의 경우 15일 23시 50분부터 30분간 이용이 제한되고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한 단기카드대출은 15일 21시 50분부터 다음날 8시까지 서비스가 중단된다.

이용대금 결제와 관련해 일시불∙할부∙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바로출금 서비스는 11일 22시부터 16일 8시 30분까지 이용이 제한되고, 카드론 바로출금의 경우 11일 18시 30분부터 16일 9시까지 서비스 이용이 불가하다.

가상 계좌를 통한 결제대금 입금은 11일 23시 30분부터 16일 8시까지 중단된다.

9월 12일 자정부터 16일 8시까지는 △카드 이용한도 변경 △결제 계좌, 결제일 등 결제 방법 변경 △비밀번호, 주소 등 개인 정보 변경 △포인트와 쿠폰 관련 서비스 △일부결제이월약정(리볼빙) 조회∙신청∙해지∙변경 △신규∙교체∙추가 등 카드 발급 신청 △카드 사용 등록 △간편결제∙알파원∙ISP∙모바일 단독카드 관련 카드 등록과 삭제 △대학등록금 납부 △각종 자동납부 등록 등의 주요 업무와 서비스 이용이 제한된다.

인터넷과 모바일 홈페이지는 15일 21시 50분부터 다음날 8시까지, 자동응답서비스(ARS)는 15일 23시 50분부터 30분간 이용이 제한된다.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인‘리브메이트’와 챗봇 서비스 ‘큐디’의 경우 12일 자정부터 16일 8시까지 서비스가 중단된다.

추석 연휴 기간 중 중단되는 주요 업무 현황과 서비스별 이용 제한 시간은 △홈페이지 △모바일 응용 프로그램 △고객센터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차세대 시스템 전환과 관련해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카드 결제와 서비스 이용에 불편을 드리게 된 점 고객들의 많은 양해를 부탁드린다”며 “신속하고 안정적인 차세대 시스템 전환 작업을 통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는 한편 고객들에게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금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