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한촌설렁탕 보양 메뉴 판매율 최대 30% 증가삼계설렁탕, 도가니탕, 꼬리곰탕 메뉴 모두 판매율 상승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8.23 10:40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이연에프엔씨가 운영하는 한촌설렁탕의 보양 메뉴들이 삼복 시즌 높은 판매율을 보였다.

한촌설렁탕은 삼복 시즌 보양 메뉴 판매율을 분석한 결과 대표 보양식 메뉴인 삼계설렁탕을 비롯 도가니탕, 꼬리곰탕 등이 지난 해 대비 판매율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삼계설렁탕은 지난 시즌 대비 약 23%성장했으며, 도가니탕은 약 13%, 꼬리곰탕은 무려 약 37% 판매율이 올라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최근 보양식도 가정간편식이 대세인 트렌드 속에서 한촌설렁탕의 보양식 메뉴 판매량 증가는 의미 있는 수치다.

업체측은 올해 판매량이 증가한 이유에 대해 매년 진행하는 보양식 할인 이벤트로 고객들의 관심을 높이고 특별한 삼계설렁탕과 보양 탕요리를 보유해 다양한 보양식을 찾는 소비 트렌드를 충족시켰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한촌설렁탕 관계자는 “지난해처럼 역대급 더위는 없었지만 올해도 더운 날씨에 몸 보신을 위해 보양식을 찾는 소비자들이 많았다”며 “고객들의 많은 관심 속에 한촌설렁탕의 보양식 메뉴들이 매년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앞으로도 고객을 위한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