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0.17 목 17:37
HOME 경제 자동차/항공/조선/해운
에어서울 공항 대기시간 확 줄인다​4월 2일부터 자동 수하물위탁 서비스 시작
김희정 기자 | 승인 2018.03.30 16:03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은 4월 2일부터 인천국제공항에서 자동 수하물위탁(셀프백드롭 Self Bag Drop)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자동 수하물위탁 서비스란 탑승객이 자동화 기기를 통해 스스로 수하물을 맡기는 서비스로, 탑승객들은 항공사 카운터에 가서 줄을 서지 않아도 자동 탑승권 발급기(키오스크)를 이용해 탑승수속을 마친 후 수하물까지 직접 맡김으로써 신속하고 편리하게 수속을 마칠 수 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작년 하반기부터 동경, 오사카, 괌 등 수요 집중 노선에 본격 취항하고 탑승객도 많이 늘어, 손님들의 편의 확대를 위해 자동 수하물위탁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며, “셀프 체크인 서비스와 함께 이용하면 공항에서의 대기시간을 줄이고 빠른 수속을 진행할 수 있다.”고 말했다.

에어서울의 자동 수하물위탁 서비스는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3층 출국장 F 카운터에서 이용할 수 있다. 이용 가능 시간은 탑승객이 가장 몰리는 시간대인 오후 1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출발 1시간 전까지 이용 가능하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