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한샘, 책상 신제품 출시하고 ‘도서 기부 캠페인’ 펼쳐
김성민 기자 | 승인 2018.01.12 14:23

[여성소비자신문 김성민 기자]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이 자녀방 책상 신제품 '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를 출시했다. 이와 함께 3월 말까지 판매 책상 1개 당 도서 1권을 다문화가족 지원센터에 기부하는 ‘바른성장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는 자녀의 학습 유형과 성장에 맞춰 높이와 각도가 조절 가능한 기능성 책상으로 기존 조이 매직데스크에서 디자인과 기능을 대폭 개선한 제품이다.

먼저, 책상 높이 조절범위를 확대했다. 상판뿐만 아니라 다릿발에도 높이 조절 기능을 추가한 것.

기존 제품은 최소 52cm에서 최대 90cm까지 높이 조절이 가능했는데 신제품은 최소 37cm에서 최대 100cm까지 조절 가능하다. 5~6세 미취학 아동이 청소년으로 성장해도 바른 자세로 사용 가능한 높이다.

책상 전면에는 답답한 느낌의 상부책장 대신 스크린보드를 적용했다. 좁은 자녀방을 한층 넓어 보이게 연출하면서 안정감과 집중력을 높여주고 자석을 이용해 메모판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또, USB 충전 포트를 내장해 학습용 태블릿PC 등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조명은 눈부심이 덜한 면광원 LED를 적용해 자녀의 눈 건강을 보호해준다.

한샘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3월 말까지 다문화가족 지원단체 ‘다누리’, 서적 출판업체 ‘길벗’과 함께 도서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기간 내 한샘의 자녀방 책상을 구매하는 고객 자녀에게는 연령대에 맞춰 권장도서 1권을 증정하고 같은 책 1권은 전국 50개 다문화 가족 지원센터 도서관에 전달된다. 기부증서는 자녀의 이름으로 발급 및 전달된다.

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는 화이트, 메이플(밝은 나무색) 색상 중 선택 가능하며 한샘플래그샵과 인테리어대리점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샘 관계자는 “신제품 ’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로 자녀에게 올바른 학습자세뿐만 아니라 이웃과 함께하는 뜻 깊은 경험을 선물해보시기 바란다”며 “기존 한샘 자녀방 가구에도 다양한 할인 이벤트가 적용되는데 한샘인테리어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고 말했다.

김성민 기자  smk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