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건강/환경
삭약청, ‘프로포폴’ 취급 병의원 1차 점검나서불법행위 한 병의원 44개소 적발, 추가조사 진행 중
정효정 기자 | 승인 2012.11.12 10:45

식품의약품안전청은 12일 검찰청·경찰청과 합동으로 10월 중 프로포폴 취급 중심의 수도권 소재 병의원 68개소를 점검해 처방전 없이 마약류의약품을 처방 하는 등 불법행위를 한 병의원 44개소를 적발하고 추가조사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병의원은 검찰청과 경찰청에 통보돼 추가수사가 진행 중이며, 적발된 병의원은 검찰과 경찰의 추가조사 후 행정처분 및 형사처벌을 할 계획이다.

또한, 식약청은 검·경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합동으로 프로포폴을 다량 구입하거나 처방한 병의원을 대상으로 2차 점검을 전국적으로 확대해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최종 결과는 2차 점검이 완료된 후 12월에 검·경과 공동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정효정 기자  h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