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양평원, 디지털성범죄 예방교육 콘텐츠 추가 공개
한지안 기자 | 승인 2024.03.28 13:34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디클 플랫폼에서 AI 챗봇 서비스·연계 채널 서비스 개시와 함께 디지털성범죄 예방교육 신규 콘텐츠 9편을 추가 공개했다고 28일 밝혔다.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아동·청소년 성범죄 발생추세 및 동향분석(2022)’에 따르면, 아동·청소년이 피해자였던 성범죄 사건 중 성매수의 81.3%, 성착취물 제작 등의 66.5%, 강간의 35.3% 등이 온라인을 매개로 발생했으며, 피해 경로는 채팅앱 44.7%, 메신저 21%, SNS 18.9% 순으로 나타난 바 있다.

점점 다양하고 복잡해지는 아동·청소년 대상 디지털성범죄에 적극 대응하고자, 양평원은 디클 플랫폼 이용자들이 디지털성범죄와 관련한  법령 정보, 피해자 지원, 대응방법, 예방교육 등 정보와 학습을 종합적으로 제공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를 지원해 왔으며, 이용자의 학습 범위와 편의성을 보다 확대하기 위해 이번 연계채널 서비스 기능을 새롭게 지원한다. 

한편 양평원은 인공지능 시대를 살아가는 아동·청소년들에게 좀 더 편리한 소통창구를 제공하고자 ‘AI 챗봇’ 서비스를 새롭게 시작했다.

‘디클 AI 챗봇’은 네이버의 생성형 AI인 하이퍼클로바X(Hyper CLOVA X)를 기반으로 네이버 및 전문 파트너사(클라이온)와의 협업을 통해 개발한 ‘디클을 잘 아는 챗봇’이다.

해당 서비스는 아동·청소년과 일반 국민 누구나 디지털 성범죄 예방 관련 키워드를 입력하면 목적·대상에 따라 맞춤형 콘텐츠를 추천받을 수 있고 지속적 학습을 통해 보다 정교한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양평원 장명선 원장은 “일상의 다양한 분야에 AI 기술을 도입하는 AX(AI Transformation:인공지능 전환) 시대에 맞춰, 이번 디클의 새로운 서비스들로 이용 접근성·편의성을 높이며 고객에게 한층 더 가까이 다가갈 것”이라며 “현재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을 통해 양평원 폭력예방교육 서비스 지원 플랫폼(교육센터)에도 학습자들의 편의 및 상시적 질의 답변을 위한 인공지능 챗봇 서비스를 준비중에 있다”고 전했다.

양평원은 신규 콘텐츠 및 연계 채널 서비스 홍보를 위한 온라인 이벤트를 4월 초에 진행할 예정이며,  인공지능을 활용한 챗봇 서비스를 양평원의 모든 대국민 서비스 플랫폼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