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배터리/전기
호반그룹 경영진, 대한전선 주식 매입...책임경영
한지안 기자 | 승인 2024.01.23 15:33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호반그룹 주요 경영진이 책임경영 일환으로 대한전선 주식을 매입했다.

대한전선은 김선규 호반그룹 회장이 대한전선 주식 1만주를 매입했다고 23일 공시했다. 대한전선의 성장 가능성에 대한 확신과 함께 호반그룹 최고 경영자로서 책임경영의 의지를 표명했다는 설명이다.

앞서 지난달에는 대한전선 대표이사인 송종민 부회장이 자사주 1만주를 매입한 바 있다. 김 회장과 송 부회장은 이번 주식 매입을 통해 현재 진행 중인 유상증자에도 전량 참여할 방침이다.

대한전선은 신성장 동력인 해저케이블 사업 투자 및 미국 등 해외 생산 설비 확보를 위해 528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추진하고 있다.

대한전선의 최대주주인 호반산업은 지난 10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배정 주식의 초과 청약 최대 한도인 120% 청약을 확정한 바 있다.

송종민 부회장은 "경영진의 주식 매입과 유상증자 참여는 해저케이블 등 본격적으로 추진하는 신사업의 성공에 대한 강한 자신감과 기업 가치를 높이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며 "책임있는 경영을 통해 회사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사업을 적극적으로 확장해 기업 가치와 주주가치를 지속적으로 높여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