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현대백화점그룹 한섬 '파리 패션위크' 참가
한지안 기자 | 승인 2024.01.18 11:25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전문 기업 한섬은 자사 캐주얼 브랜드 '시스템·시스템옴므'가 '2024년 F·W(가을·겨울) 파리 패션위크'에 참가해 단독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파리 패션위크는 뉴욕, 런던, 밀라노 패션위크와 함께 세계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패션 마켓이다. 시스템·시스템옴므는 국내 토종 패션 브랜드로는 유일하게 2019년부터 매년 두 차례씩, 11회 연속으로 참가하고 있다.

한섬은 이번 '2024년 F·W 파리 패션위크' 단독 프레젠테이션에서 전세계 20여 개국 패션 관계자와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시스템·시스템옴므의 글로벌 컬렉션 신제품 200여 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컬렉션은 영국 화가 '글룩(Gluck)'의 인생에서 영감을 받아 젠더·플루이드(남성과 여성의 경계를 넘나드는, Gender·Fluid)적인 요소를 담아 기획됐다.

한섬은 지난 2024년 S·S(봄·여름) 캠페인에서 성공적 협업을 선보인 세계적인 포토그래퍼 거장 '데이비드 심즈(David Sims)', 프랑스 패션 매거진 '보그' 편집장 출신 '엠마뉴엘 알트(Emmanuelle Alt)'와 이번 시즌에도 협업을 이어간다.

앞서 한섬은 프랑스 파리 '갤러리 라파예트(Galeries Lafayette)' 백화점, 독일 베를린 '카데베(KaDeWe)' 백화점, 글로벌 패션 온라인몰 '쎈스(SSENSE)' 등 해외 유명 백화점 및 대형 온라인 패션몰과 연이은 홀세일 계약을 체결하며 글로벌 영업망을 확대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6월 열린 파리 패션위크에서는 홍콩 '하비니콜스' 백화점 등 신규 해외 유통 플랫폼 10여 곳과 신규 공급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현대백화점그룹 지주회사인 현대지에프홀딩스 관계자는 "해외 백화점 등 대형 유통 업체들과 연이은 계약 등을 통해 쌓은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를 바탕으로 올해를 시스템·시스템옴므가 글로벌 패션 시장 선도 브랜드로 발돋움하는 원년으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