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파워인터뷰
[신년사] 신한금융그룹 진옥동 회장 “고객중심만이 일류 신한의 유일한 길”
신예은 기자 | 승인 2024.01.02 14:25

[여성소비자신문 신예은 기자] 신한금융그룹 진옥동 회장이 2024년 신년사를 전했다.

진 회장은 먼저 퓨쳐스랩, 스퀘어브릿지를 통해 청년과 스타트업 지원 등 상생금융 실천과 유니버설 간편 앱 신한 슈퍼SOL 출시 등 지난해 실적을 돌아봤다.

신한금융그룹의 올해 경연 슬로건은 ‘고객중심, 一流신한! 틀을 깨는 혁신과 도전!’이다. 진 회장은 “규모와 성과에만 몰두한다면 고객이라는 본질을 놓칠 수 있다”며 “고객중심만이 일류 신한의 유일한 길임을 함께 새기자”고 강조했다.

또한 이를 위해 ‘틀을 깨는 혁신과 도전’을 언급했다. 기존의 성공 방식을 고집하지 않고 관행의 틀과 안주의 틀에서 벗어나 근본적인 혁신과 도전에 나서는 것을 다짐했다.

더불어 진 회장은 “ESG, 디지털, 글로벌을 비롯한 모든 영역에서 신한이 새로운 기준을 제시해간다는 마음으로 노력해주시길”이라며 “혁신과 도전의 과정에서 우리 모두가 꼭 지켜야 하는 것은 ‘업의 윤리’며 내부통제와 리스크 관리를 바탕으로 고객중심, 一流신한의 꿈에 가까이 다가가자”고 전했다.

모든 임직원들에게 △담대심소 △이택상주를 당부했다.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의 기준은 고객”이라며 “우리 사회와 이웃, 함께하는 모두와 서로의 부족함을 채우며 상생의 가치를 지켜나가자”고 언급했다.

신예은 기자  island6647@naver.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