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갤러리아백화점 '레포시' 단독 매장 오픈
한지안 기자 | 승인 2023.11.13 18:18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갤러리아백화점은 서울 명품관에서 LVMH 그룹 주얼리 하우스 '레포시(Repossi)'의 한국 첫 단독 매장 오픈을 기념해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3일 국내 최초로 오픈한 레포시는 진취적인 스타일과 예술적인 장인정신을 결합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대표 컬렉션으로 '앙티페', '베르베르'와 '세르티 수르 비드'가 있다.

앙티페 컬렉션은 올해로 10주년을 맞는 브랜드 대표 라인으로 클래식한 곡선 모양의 디자인이 특징이다.

베르베르 컬렉션은 반복되는 미니멀한 골드 라인이 특징이다. 세르티 수르 비드 컬렉션은 손가락 위에 떠 있는 듯한 '플로팅 스톤'이 특징인 클래식 라인이다.

이외에도 '블라스트', '브레비스' 등 다양한 하이주얼리 라인을 선보인다. 가격은 100만원대에서 2억원대로 다양하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