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배터리/전기
DL에너지-롯데케미칼, 재생에너지 사업 공동 추진
한지안 기자 | 승인 2023.07.17 11:15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DL에너지와 롯데케미칼이 태양광을 비롯한 다양한 재생에너지 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DL에너지는 17일 롯데케미칼 경기 의왕사업장에서 국내 재생에너지 도입을 위한 공동 사업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신규 재생에너지 공동 사업 개발 △재생에너지 전력공급 및 사용을 위한 협력방안 마련 △재생에너지 산업 활성화를 위한 정보 및 상호교류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DL에너지는 국내는 물론 미국·호주·중동·남미를 비롯한 세계 시장에서 발전사업을 개발·투자·운영하면서 글로벌 민자발전회사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풍력, 태양광, 바이오매스 분야의 재생에너지 사업개발 경험을 다수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하반기에는 여수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준공이 예정돼 있는 등 친환경 발전사업 포트폴리오를 확장하고 있다.

롯데케미칼은 지난 5일 RE100(Renewable Energy 100) 이니셔티브에 가입하며 2050년까지 사용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할 계획을 밝혔다.

이정욱 DL에너지 대표는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롯데케미칼의 RE100 선언을 지지하며 달성을 위한 여정에 든든한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의 작은 시작이 향후 양사의 신뢰를 바탕으로 한 더 많은 사업기회를 불러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영준 롯데케미칼 첨단소재사업 대표는 "온실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재생에너지 기반의 전기공급 확대를 위해 글로벌 발전사 DL에너지와 협력하게 돼 기쁘다"며 "양사는 국내 재생에너지 발전 도입을 기점으로 RE100과 관련된 신규 사업 및 탄소중립 목표를 달성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