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석유/화학/수소/가스
롯데케미칼 인니 프로젝트에 수출입은행-무역보험공사 공동 지원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3.23 08:1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롯데케미칼의 인도네시아 자회사 PT LOTTE Chemical Indonesia가 인도네시아 반텐 주에 조성중인 석화단지 건설에 필요한 외부 자금 조달을 완료했다.

국책금융기관인 한국수출입은행(KEXIM)과 한국무역보험공사(K-SURE)의 대출∙보증 및 보험 등의 금융지원을 통해, 글로벌 금융 기관 12곳으로부터 24억불을 12년간 장기 차입하는 계약을 22일 진행했다고 밝혔다.

롯데케미칼은 어려운 대외 환경하에서도 장기간 안정적으로 24억불(약 3조 1천억원 / 기준 환율 : 1,300원/$)을 조달해 해외 생산기지 조성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인도네시아 및 동남아 국가에서의 사업 확장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도모할 수 있게 되었다.

총 투자금액으로 약 39억불(약 5조 1천억원 / 기준 환율 : 1,300원/$)이 투자되는 인도네시아 LINE(LOTTE Indonesia New Ethylene) 프로젝트는 연간 100만톤의 에틸렌과 52만톤의 프로필렌 등의 제품을 생산하는 초대형 석화단지 조성 프로젝트로서, 2025년 기계적 준공 및 상업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책금융기관의 지원으로 석유화학제품 순수입국가인 인도네시아에서의 경쟁력 확대와 함께 인접한 롯데케미칼타이탄의 자회사인 PT LOTTE Chemical Titan Nusantara의 폴리에틸렌 생산공장(45만톤/년)과의 시너지 또한 추구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롯데케미칼의 금번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국내 중소 및 중견 건설 업체는 안정적인 해외 진출 효과 및 약 7억불에 상당하는 매출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