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상조 브랜드평판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프리드라이프, 2위 교원라이프, 3위 대명아임레디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2.03 12:2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상조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프리드라이프 2위 교원라이프 3위 대명아임레디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11개 상조 브랜드에 대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실시했다. 2023년 1월 3일부터 2023년 2월 3일까지의 상조 브랜드에 대한 국내 소비자 빅데이터 3,020,212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평판지수를 파악했다. 지난 1월 상조 브랜드 빅데이터 2,903,604개와 비교해보면 4.02% 증가했다.​

2021년 상조업계 선수금 규모는 2018년부터 4년간 선수금 규모는 4조 7728억원에서 2조원이 증가했고, 가입자 수는 516만 명에서 700만명으로 증가했다. 상조 시장은 대형사 중심의 견실한 성장이 이뤄지고 있으며, 비대면 경제 활성화에 따라 상조상품 가입 경로가 다양해졌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상조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했다. ​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소비자와 브랜드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관계분석으로 측정된다.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브랜드 영향력을 측정한 브랜드 가치평가 분석과 브랜드평판 모니터의 정성평가도 포함했다. ​

2023년 2월 상조 브랜드평판 순위는 프리드라이프, 교원라이프, 대명아임레디, 예다함상조, 보람상조라이프, 더리본, 보람상조개발, 보람상조피플, 부모사랑, 보람재향상조, 효원상조 순으로 나타났다.​

상조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프리드라이프 브랜드는 참여지수 170,299 미디어지수 166,906 소통지수 151,811 커뮤니티지수 162,04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51,065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576,025와 비교해보면 13.03% 상승했다.​​

2위, 교원라이프 브랜드는 참여지수 114,260 미디어지수 166,469 소통지수 115,046 커뮤니티지수 147,57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43,353으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540,561과 비교해보면 0.52% 상승했다.​​

3위, 대명아임레디 브랜드는 참여지수 116,286 미디어지수 100,944 소통지수 112,261 커뮤니티지수 94,59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24,090으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416,917과 비교해보면 1.72% 상승했다.​​

4위, 예다함상조 브랜드는 참여지수 77,278 미디어지수 80,726 소통지수 87,610 커뮤니티지수 79,67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25,292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285,183과 비교해보면 14.06% 상승했다.​​

5위, 보람상조라이프 브랜드는 참여지수 113,831 미디어지수 18,849 소통지수 26,205 커뮤니티지수 32,26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91,153으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200,695와 비교해보면 4.75%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상조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프리드라이프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상조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1월 상조 브랜드 빅데이터 2,903,604개와 비교하면 4.02%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6.44% 상승, 브랜드이슈 11.35% 상승, 브랜드소통 6.35% 상승, 브랜드확산 6.19% 하락했다"고 전했다.

2023년 2월 빅데이터 분석한 상조 브랜드는 프리드라이프, 교원라이프, 대명아임레디, 예다함상조, 보람상조라이프, 더리본, 보람상조개발, 보람상조피플, 부모사랑, 보람재향상조, 효원상조이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