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삼성디스플레이, 멸종위기 '물장군' 살리기에 9천만원 지원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09.14 09:50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삼성디스플레이가 멸종위기 2급 생물로 지정된 물장군 보전을 위해 나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금강유역환경청, 아산시청, 홀로세생태보전연구소와 협력해 충남 아산 반딧불이 서식지에 물장군 70마리를 방사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서곤충인 '물장군'은 생태 교란종인 황소개구리까지 잡아 먹어 습지 생태계의 다양성을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최근 도시화, 수질 오염으로 인해 서식지가 파괴되면서 개체수가 급감해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으로 지정됐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물장군 보전·복원을 위해 지난 7월 금강유역환경청, 아산시청, 홀로세생태보전연구소 등과 '아산지역 멸종위기종 살리기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삼성디스플레이는 2025년까지 사업비 9000만원을 지원하고 물장군 방사 활동 및 서식지 정화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로 했다.

이재열 삼성디스플레이 환경안전센터장(상무)은 "앞으로도 지역 생태계 보전과 생물 다양성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