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에이블씨엔씨, 10년 연속 ‘글로벌 100대 뷰티 리딩 기업’ 선정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05.20 10:54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에이블씨엔씨가 10년 연속 ‘글로벌 100대 뷰티 리딩 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매년 세계 100대 화장품 기업을 발표하는 글로벌 뷰티·패션 저널인 WWD(Women’s Wear Daily)에 따르면, 에이블씨엔씨가 ‘2021년 세계 100대 뷰티 리딩 기업’ 명단에 올랐다. 에이블씨엔씨 외에 국내 화장품 기업으로는 아모레퍼시픽과 LG생활건강을 포함해 총 3개 기업이 있다.

에이블씨엔씨는 지난 2012년 100대 뷰티 리딩 기업 명단에 오른 이후 10년 연속으로 전 세계 뷰티·패션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WWD에 오른 기업들은 주로 글로벌 기업으로 로레알, 유니레버와 에스티로더, 프록터&갬블(P&G), 시세이도 등이 있다.

에이블씨엔씨는 지난해부터 매출과 영업이익이 개선되며 올해 1분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특히 핵심 상품의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한 미국과 일본에서의 성과가 두드러지며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에이블씨엔씨는 현재 국내를 비롯한 미국, 유럽, 중국, 일본 등 약 36여개 국가에 약 3만 7000여개 판매처를 보유하고 있다.

멀티 브랜드 전략도 더해졌다. 한방 브랜드 초공진을 론칭하고 메이크업 브랜드인 스틸라와 저자극 더마 브랜드 셀라피의 공식 모델을 발탁하는 등 브랜드 위상과 가치를 높이기 위한 투자를 진행 중이다.

한편 에이블씨엔씨는 미샤, 어퓨를 비롯해 초공진, 스틸라, 셀라피, 라포티셀 등 기초와 색조, 한방과 더마 분야를 아우르는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