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에이블씨엔씨, 9분기 만에 흑자 달성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05.17 11:22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미샤와 어퓨 등을 판매하는 에이블씨엔씨가 2019년 4분기 이후 9분기 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에이블씨엔씨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이 전년 대비 14.8% 감소한 564억원, 영업이익은 5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60억원 손실에서 올해 5억원 이익으로 전환했다.

실적 턴어라운드의 요인은 해외 시장 성장과 고정비 절감, 원가 개선을 통한 운영 효율화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다. 미국 이커머스 시장의 주요 채널인 아마존에 직진출한 미국 법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2.1% 성장했고, 일본 법인 매출 역시 전년 동기 대비 13.7% 증가했다.

에이블씨엔씨는 미샤와 어퓨를 통해 축적한 역량을 바탕으로 멀티 브랜드 전략을 운영한다. 기초와 색조, 한방과 더마를 아우르는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성장을 이끈다는 계획이다.

해외 시장에서는 미국과 일본의 지속적인 성장세를 유지하고 동남아, 남미 등 신시장 개척에 나선다. 중국 시장은 핵심 상품을 중심으로 선별적 마케팅을 강화해 성장과 효율을 동시에 노린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