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위메프, 소상공인 대상 무료 ‘개인정보보호 컨설팅’ 진행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4.28 15:39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위메프가 소상공인 온라인 판매자를 위한 고객정보보호 활동 지원에 나선다.

위메프는 ‘위메프 소담스퀘어 역삼(구 W아카데미)’을 통해 ‘소상공인 개인정보보호 컨설팅’을 무료로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고객정보보호는 온라인 상품 판매를 위한 필수 활동이지만, 어렵게 느껴지는 업무 특성상 애로사항을 겪는 소상공인을 지원한다는 취지다.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위메프 소담스퀘어 역삼’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컨설팅 신청이 가능하다.

컨설팅을 신청한 소상공인은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팀을 통해 개인정보보호 활동을 위한 제반 사항들을 상담 받게 된다. 온라인 판매 과정에서 어떠한 개인정보를 수집하는지부터 수집한 개인정보는 어떻게 처리하고 관리하는지까지 개별 사안에 따라 맞춤형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제공 동의 문구 작성법 △개인정보 처리 방침 작성법 △판매자가 실수하기 쉬운 개인정보 처리 위반 사례집 등 업무 이해를 돕는 교육 커리큘럼도 마련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온라인 판매 업무에서 고객정보보호 활동은 특히 소상공인들이 어려워하는 업무 중 하나”라며 “무료 컨설팅으로 업무 접근성을 높여 개인정보보호 이슈를 예방하고 관리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위메프 소담스퀘어 역삼’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고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위탁하여 위메프가 운영하는 소상공인 종합 인프라 아카데미 시설이다. 소상공인의 온라인 시장 진출을 위한 판매 컨설팅과 교육 프로그램, 스튜디오·기자재 등을 지원한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