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석유/화학/수소/가스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3위는1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SK이노베이션, 2위 GS, 3위 에쓰오일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2.10 13:0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1년 1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SK이노베이션 2위 GS 3위 에쓰오일 순으로 분석됐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석유가스 상장기업 16개 브랜드에 대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했다. 2021년 11월 10일부터 2021년 12월 10일까지의 16개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5,415,262개를 분석했다. 지난 11월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4,552,240개와 비교하면 5.93%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로 분석했다. ​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시장평가, 사회가치활동으로 측정된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ESG 관련 데이터 지표를 새롭게 추가했다.

​2021년 12월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순위는 SK이노베이션, GS, 에쓰오일, 이아이디, 위즈코프, 대한그린파워, SK디스커버리, 대성산업, 세원이앤씨, 한국쉘석유, 극동유화, 흥구석유, 중앙에너비스, 미창석유, 에스아이리소스, 경동인베스트 순으로 분석됐다.​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SK이노베이션은 참여지수 343,785 미디어지수 1,125,632 소통지수 305,583 커뮤니티지수 832,169 시장지수 2,676,94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284,114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5,553,731과 비교하면 4.85% 하락했다. ​2위, ​GS는 참여지수 62,823 미디어지수 1,227,756 소통지수 533,797 커뮤니티지수 2,243,327 시장지수 510,70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578,410으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3,145,270과 비교하면 45.56% 상승했다. ​

3위, 에쓰오일은 참여지수 15,719 미디어지수 121,813 소통지수 19,661 커뮤니티지수 68,642 시장지수 1,391,36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617,204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757,943과 비교하면 8.01% 하락했다. ​

4위, 이아이디는 참여지수 190,017 미디어지수 278,814 소통지수 112,323 커뮤니티지수 247,021 시장지수 40,98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69,157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558,629와 비교하면 55.59% 상승했다. ​

5위, 위즈코프는 참여지수 110,876 미디어지수 287,094 소통지수 91,590 커뮤니티지수 200,932 시장지수 25,27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15,769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856,758과 비교하면 16.46% 하락했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1년 12월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SK이노베이션이 1위를 기록했다. SK이노베이션 브랜드는 SK(주)가 2007년 투자사업부문을 영위할 SK(주)와 석유, 화학 및 윤활유 제품의 생산 판매 등을 영위할 분할신설법인인 동사를 인적 분할함으로써 설립했다. 2009년 10월 윤활유 사업부문을, 2011년 1월 석유 및 화학 사업부문을 각각 물적 분할했다. 사명을 SK에너지(주)에서 SK이노베이션(주)로 변경했으며, 2018년 9월 말에 FCCL사업을 넥스플렉스에 매각했다"고 전했다. ​

이어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11월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4,552,240개와 비교하면 5.93%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6.95% 하락, 브랜드 이슈 4.18% 하락, 브랜드 소통 4.91% 하락, 브랜드 확산 52.34% 상승, 브랜드 시장 8.41% 하락했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