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북캐스터 추천도서] 지옥설계도
서유리 기자 | 승인 2013.11.27 16:16

   
 
[여성소비자신문=서유리 기자] ‘영원한 제국’으로 밀리언셀러를 기록하며 7개국에 수출, 문학한류를 이끈 한국적 팩션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던 작가 이인화가 지난 2004년 ‘하비로’ 이후 8년 만에 신작 ‘지옥설계도’를 가지고 독자들 곁으로 돌아왔다.

그동안 작가는 2003년부터 게임 리니지 서버에서 지속된 ‘바츠 해방전쟁’ 참전을 시작으로 디지털 세계에서 새로운 스토리텔링의 가능성을 발견했다. 이어 10년간 디지털미디어학부를 창설하는 등 전방위적인 활약을 펼치며, 디지털 시대의 서사와 문학을 융합하려는 시도를 게을리 하지 않았다.

소설은 대구의 한 호텔에서 일어난 의문의 살인사건에서부터 시작된다. 한때 정예요원이었으나 퇴출 직전에 내몰린 담당 수사관 김호는 현장에서 정교한 조작의 흔적을 간파한다. 그는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에서 보통 사람보다 10배 이상의 지능을 가진 강화인간과 범국가적 조직 공생당이 배후에 있음을 알게 되고, 강화인간들에 대한 연쇄 테러에서 심각한 위험을 감지한 안준경은 살인범에 대한 단서를 찾기 위해 죽은 이유진이 만들어낸 최면 세계 인페르노 나인으로 내려간다.

그는 인페르노 나인의 피비린내 나는 전장에서 반란군의 혁명을 이끌게 되지만, 이 잔혹하고도 아름다운 인페르노를 파괴하지 않고 현실로 돌아가기 위해서는 ‘지옥의 설계도’가 필요하다. 이처럼 ‘지옥설계도’는 읽는 이의 예측을 끊임없이 배반하는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와 대담한 필력으로 소설의 재미에 목말랐던 독자들의 오랜 갈증을 해소해 줄 것이다.

이인화 지음, 해냄 출판, 1만5000원


서유리 기자  yulee@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