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현대백화점 미아점, 서울산업진흥원과 손잡고 중기 판로지원 나선다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06 14:22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현대백화점 미아점은 서울산업진흥원과 손잡고 6일부터 오는 15일까지 10층 문화홀에서 '서울시 우수 중소기업 상생 라이브'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서울시 우수 중소기업 100여 곳이 참여해 화장품·유아용품·생활용품 등을 판매한다. 행사 상품은 참존 KF-94 마스크 50매(3만4500원), 르누부 파우더 샴푸(2만4000원), 니치스티치 포켓 섬유 향수(1만2500원), 까사멜로우 유아베개(1만7900원), 싹찍어 32기가 블랙박스(24만9000원) 등이다.

특히, 현대백화점 미아점과 서울산업진흥원은 행사 기간 참여한 모든 중소기업의 상품을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통해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서울산업진흥원은 행사장 내에 라이브 방송 전용 부스 6곳을 설치하고 라이브커머스 플랫폼 '지유' 소속 인플루언서를 지원한다. 방송은 현대백화점 미아점 '네이버 쇼핑라이브'를 통해 진행된다.

또한 오는 10일에는 중국 소셜미디어인 웨이보와 이즈보에 총 160만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왕훙(網紅, 중국 인플루언서) '강리즈'가 서울시 우수 중소기업 상품을 소개하는 라이브 방송도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미아점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판로가 줄어든 중소기업을 위해 온·오프라인 판로를 지원하는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 상품을 대상으로 다양한 판로 지원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