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0.25 일 13:20
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포스코건설 지역사회 협력사와 함께하는 따뜻한 추석 만든다중소협력사 거래대금 520억원 조기지급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9.21 09:40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포스코건설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경영이념 실천을 위해 올해도 지역사회와 중소협력사들과 함께하는 따뜻한 추석을 만든다.

포스코건설은 자금수요가 늘어나는 추석 명절을 맞아 중소 협력사들의 경영 부담을 줄여주고자 이달 29일부터 내달 16일까지 협력사에 지급해야하는 거래대금 약 520억원을 추석 이틀 전인 28일에 앞당겨 지급할 계획이다. 이번 지급대상은 최근 거래한 936개 중소기업에 모두 현금으로 일괄지급한다.

이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7억원 상당의 전통시장 상품권도 구입한다. 이 상품권은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인한 어수선하고 불안한 사회분위기 속에서도 경영목표 달성을 위해 애쓰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인당 50만원씩 지급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2010년부터 국내 건설사 처음으로 거래대금 전액을 현금으로 지급해오고 있으며, 매년 설과 추석 명절 거래대금을 중소 협력사에 조기지급해 오고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와 태풍 피해에도 묵묵히 견디고 계신 지역 소상공인분들과 중소협력사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