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건국대 '연구실 환경개선 지원 대학' 선정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6.05 13:21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건국대학교는 올해 ‘2020년 연구실 환경개선 지원사업 대상 대학’에 선정돼 연구실 안전을 더욱 강화하고 쾌적하고 안전한 연구 환경을 조성하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고 4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대학 및 연구기관들을 대상으로 안전한 연구환경 조성을 위해 시행하는 ‘2020년도 연구실 환경개선 지원사업’은 지원기관(연구실)의 현황 및 실태, 예산지원 필요성, 개선계획, 파급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선정했다.

건국대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고위험 가스를 사용하는 연구실에 가스 전용 보관 캐비닛 및 배관공사를 통한 안전한 연구환경 조성을 위한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건국대는 2019년 연구실 안전유공자(기관상) 부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표창과 더불어, 매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주관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신청 및 지정을 받는 등 안전관리팀을 주축으로 연구실 안전환경 조성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배호봉 안전관리팀장은 “이번 사업 선정을 통해 고위험 가스사용 연구실의 안전을 확보하고 선진적인 연구실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기반을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