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단아하면서 세련된 박근혜 대통령 패션 따라잡기크로커다일레이디, 실속형 ‘캐주던트 룩’ 제안
송혜란 기자 | 승인 2013.03.29 11:32

   
 
[여성소비자신문=송혜란 기자] 워킹맘 서유진(34세)씨는 요즘 아침마다 옷을 어떻게 입어야 할지 한참을 고민하기 일쑤다. 입춘이 지나 이미 봄은 왔지만 일교차가 심해 옷 선택이 어려운 것. 이에 서 씨가 최근 관심을 가진 패션 스타일이 바로 ‘캐주던트 룩’이다. 캐주얼(Casual)과 프레지던트(President)의 합성어인 ‘캐주던트 룩’은 대한민국 최초 여성 대통령인 박근혜 대통령의 패션을 일컫는 신조어다. 박 대통령의 패션은 단아하면서도 우아하고, 때로는 활동적인 룩으로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패션그룹형지의 여성 캐주얼 브랜드 크로커다일레이디는 이런 트렌드에 맞춰 손쉽게 기본 아이템으로 완성할 수 있는 ‘캐주던트 룩’ 스타일링 법을 제안했다. 3040 여성들을 위해 실용성과 스타일을 모두 갖춘 캐주던트 룩으로 단정하고 우아한 박근혜 대통령 패션에 도전해보자.
 
먼저 활동량이 많을 때는 팬츠와 재킷 스타일을 매치한 캐주던트 룩을 추천한다. 특히 재킷은 입고 벗기가 간편해 요즘 같이 변덕스러운 날씨에 제격인 아이템이다. 컬러감 있는 재킷과 톤 다운된 팬츠를 매치하면 단아하고 신뢰감 있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산뜻한 컬러의 재킷은 전체적인 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어 세련미를 잘 살려주는 아이템이다. 별도의 액세서리 없이도 화사하면서 단아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평소 활동량이 많은 여성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이너 아이템은 튀지 않으면서도 자연스럽게 재킷과 팬츠의 분위기를 살려줄 수 있는 화이트나 아이보리 계열의 블라우스를 추천한다. 크로커다일레이디의 그린컬러 재킷은 메모리 소재로 제작돼 구김이 적고 착용감이 가벼우며, 블루컬러의 재킷형 블라우스는 린넨소재로 제작돼 활동성이 좋은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각각 11만8300원, 9만9400원이다.


 

   
 
패턴 원피스로 몸매결점 커버…여성미 강조

원피스는 고풍스럽고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낼 수 있는 봄철 인기 아이템이다. 모임이나 결혼식에 참석할 때는 원피스와 재킷을 매치한 캐주던트 룩을 선택해보자. 화려한 패턴이 가미된 원피스는 시선을 분산시키고 몸매결점 커버에도 효과가 있어 사계절 내내 활용도가 높다.

기하학 패턴의 민소매 원피스는 화사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느낌을 연출하기에 충분하다. 요즘 같은 날씨에는 테일러드 재킷과 함께 매치해 입을 수 있으며 여름에는 원피스 하나만 입어도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쇼트길이의 재킷과 함께 매치하면 다리가 더 길어 보이고, 하체 결점도 커버해 줄 수 있으니 참고하자. 크로커다일레이디의 오렌지 컬러 재킷과 패턴 원피스의 가격은 각각 7만9900원, 11만8300원이다.
 
크로커다일레이디 디자인팀 정소영 이사는 “박 대통령의 ’캐주던트 룩’은 가장 페미닌한 스타일로 기품 있고 단정해 결혼식 하객패션이나 오피스 룩으로 많이 활용할 수 있다”며 “스타일링 할 때 전체적인 분위기를 화려함과 차분함으로 밸런스 있게 조절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송혜란 기자  hrsong@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