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김백근의 논두렁음악회 올해도 펼쳐져..."자연의 향과 소리 순수한 마음으로 감상하자"
한지안 기자 | 승인 2019.10.24 14:48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2019년도 10회를 맞이한 노래하는 농부 김백근의 논두렁 음악회가 올해도 어김없이 논위에 펼쳐진다. 올해의 주제는 ‘빛’이며 광명시 공유농업과 싸쿱이 함께 한다.

논두렁음악회는 하늘에 감사함을 느끼며 땅의 고마움, 땅에서 얻어지는 먹거리의 소중함을 함께 느끼기 위한 공연. 순수한 마음으로 자연의 향을 느끼며 그 속에서 들려지는 소리를 감상하는 공연이라고 가수 김백근은 말한다.

이에 따라 이번 공연은 어딘가 투박하고 조금은 거친 느낌으로, 우리의 주식인 쌀이 재배되는 공간 논에서 이뤄진다.

또한 이번 공연은 공유농업에 참여한 농가와 지역 예술인들의 재능기부를 함께 나눈다. 공연을 통해 얻어지는 후원금으로는 농부들의 정성과 땀이 가득 담긴 쌀을 구입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번 논두렁음악회는 예술협동조합 이루와 쉽게 버려지는 우산의 수리 아티스트 신용식, 대북을 연주하는 예술인 박미루, 지역 가수 박찬금, 지혜예술원과 시인 윤혜숙, 신촌블루스 섹션 엄인호, 기타리스트 김광석 그리고 각 지역 농부들과 단체들이 함께한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