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이랜드 올리브스튜디오 코코몽 모찌 쿠션 판매크라우드펀딩으로 수익금 일부 미혼모가족에 기부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4.04 14:0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이랜드의 애니메이션 제작사 올리브스튜디오가 한정판 코코몽 굿즈를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코코몽 굿즈는 모찌 쿠션과 베개, 파우치, 열쇠고리 등 총 4종이다. 모찌 쿠션과 베개는 말랑말랑한 촉감에 꿀잠에 빠진 듯한 코코몽의 표정이 담겨있는 것이 특징이다.

올리브스튜디오는 오는 5일 낮 12시부터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에서 굿즈를 공개하고 펀딩을 진행할 예정이다. 펀딩액의 일부는 이랜드복지재단을 통해 한국미혼모가족협회에 기부될 예정이다.

올리브스튜디오 관계자는 “코코몽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선보인 ‘코코몽이 간다’ 시리즈를 통해 코코몽이 어린이뿐 아니라 10~20대 고객들 사이에서도 인기가 좋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귀여운 코코몽 굿즈를 구입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기부도 함께 할 수 있어 일석이조”라고 말했다.

앞서 올리브스튜디오가 지난해 페이스북에서 판매한 자체제작 상품 코코몽 뚠뚠이 필통 역시 젊은 10~20대 고객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며 완판된 바 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