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하림 푸드트럭 '남산 한국의 맛 축제’서 무료 시식회 열어
이지은 기자 | 승인 2018.09.12 13:5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하림의 푸드트럭이 오는 9월 14일과 16일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열리는 ‘남산 한국의 맛 축제’에서 무료 시식회를 연다.

소비자들이 모이는 곳으로 찾아가 제품 체험과 시식 기회를 제공하는 '하림 푸드트럭'이 가을 축제 시즌을 맞아, 서울의 중심에서 한국의 전통 건축물과 수준 높은 한식, 다양한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남산 한국의 맛 축제'에 참여한다. 하림 푸드트럭은 이틀 동안 맛있는 닭고기 요리를 무료로 제공함으로써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재미를 선사하고, 국내산 닭고기 요리의 우수성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하림은 14일과 16일에 선착순 100명씩 하루 두 차례에 걸쳐 ‘매실숙성 토종닭 순살 찜닭’을 푸드트럭에서 직접 조리해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하림의 ‘매실숙성 토종닭 순살 찜닭’은 하림이 엄선한 국내산 토종닭을 국산 매실 농축액에 숙성시켜 하림만의 특제소스에 버무린 양념육 제품이다. 매실로 숙성해 부드러운 육질과 감칠맛이 뛰어나다.

하림 마케팅팀 김성근 담당자는 “야외활동이 늘어나는 선선한 가을을 맞아 하림 푸드트럭이 국내외로부터 많은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는 ‘남산 한국의 맛 축제’에서 건강한 닭고기 요리를 선물할 계획”이라며, “다채로운 한국의 맛을 경험할 수 있는 축제 현장에서 하림의 매실숙성 토종닭 순살 찜닭도 맛보시고 재미있는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3회를 맞이한 ‘남산 한국의 맛 축제’는 매년 8만 명 이상이 참여하는 대표적인 가을 축제다. 올해는 13일부터 16일까지, 한옥마을을 산책하며 유명 셰프들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셰프 마켓을 비롯해 셰프 토크콘서트, 버스킹, 퀴즈쇼 등이 다채롭게 진행된다.

이지은 기자  jien970524@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