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KT&G복지재단 미얀마에 결핵검진 차량 지원
김성민 기자 | 승인 2017.12.21 15:16

 

[여성소비자신문 김성민 기자] KT&G복지재단이 미얀마에 결핵검진 차량을 전달했다. 

KT&G복지재단은 지난 20일 미얀마의 수도 네피도에서 미얀마 보건체육부에 결핵검진 차량을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KT&G복지재단과 국제보건의료 비영리단체인 라파엘인터내셔널(이사장 김전)이 협력해 미얀마 현지의 의료 환경 개선에 힘을 보태고자 마련됐다.

결핵검진 차량은 결핵 및 호흡기 질환에 대한 사전 검사가 가능하도록 이동식 X-ray를 장착하고 있으며, 미얀마 전역을 순회하며 결핵 환자 조기 발견 및 진단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또 현지 의료진을 대상으로 X-ray 사용 및 판독에 대한 교육이 진행되며, 현지 주민들에게는 결핵에 대한 이해와 예방 교육 등의 의료지원 서비스가 제공된다.

KT&G복지재단 관계자는 “미얀마 지역의 결핵환자 조기 발견과 치료 기회 제공을 위해 검진 차량을 지원하게 됐다”면서 “이를 통해 의료 복지의 사각지대에 놓인 많은 이들에게 더 나은 의료혜택을 제공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KT&G는 보다 효과적인 사회복지 실천을 위해 지난 2003년  KT&G복지재단을 설립, 지역 밀착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8개의 행복네트워크 복지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복지재단은 앞서 2004년부터 우즈베키스탄, 인도네시아 등을 방문해 의료취약계층 환자를 위한 지원 활동을 펼친 바 있다.

또한, 오랜 내전을 겪은 캄보디아에는 지난 2005년부터 30여 차례에 걸쳐 봉사단을 파견해 왔으며, 몽골에는 임농업교육센터를 건립하고 사막화 방지를 위한 생태복원 활동을 진행하는 등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김성민 기자  smk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