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SPC그룹, 세브란스병원에 기부금 전달허영인 회장 “나눔은 기업의 사명, 사회적 책임 다할 것”
김희정 기자 | 승인 2012.11.05 11:19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5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서 연세대학교 의료원(원장 이철)과 사회공헌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3억원을 전달했다.

 이번 전달식은 ‘행복한 세상을 만든다’는 SPC그룹의 비전과 나눔 정신을 바탕으로 의료복지사업 지원을 위해 진행됐다.

 기부금은 세브란스병원을 통해 각종 의료복지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허영인 SPC그룹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나눔은 기업의 사명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PC그룹은 지난해 사회복지법인 ‘SPC행복한재단’을 설립하고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임직원이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고 회사가 매칭 펀드를 조성해 장애아동을 돕는 ‘SPC행복한펀드’, 장애인의 일자리를 만들어 자립을 돕는 ‘행복한 베이커리&카페’, 전국의 소외계층을 직접 찾아가 빵을 전달하는 ‘SPC행복한 빵 나눔차’ 등을 운영하고 있다.

   
 

   
 

 허영인 SPC그룹 회장(왼쪽)과 이철 연세대학교 의료원장(오른쪽)이 기부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