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세계 117개국 주부들의 마음을 사로잡다락앤락, 3년 연속 ‘세계일류상품’ 선정
김희정 기자 | 승인 2017.01.05 17:57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락앤락(대표 김준일)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KOTRA가 주관하는 ‘세계일류상품’ 플라스틱 밀폐용기 부문에서 3년 연속 ‘현재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됐다.
 
락앤락은 지난 2014년부터 3년 연속 ‘현재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됨에 따라 국내시장 점유율 1위는 물론 세계시장 점유율에서는 글로벌 브랜드와 2-3위를 다투는 세계적인 브랜드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잠그고 또 잠근다’ 락앤락의 4면 결착방식의 신개념 밀폐용기의 탄생은 전 세계 주방생활문화를 바꾼 하나의 혁신이었다.

락앤락은 1998년 PP소재의 ‘락앤락클래식’ 출시 이후, ‘안전’과 ‘친환경’을 중요시하는 소비자 니즈에 발맞춰 신소재 트라이탄을 적용한 ‘비스프리’를 성공적으로 런칭했다.

뒤이어 열에 강한 내열유리 소재의 ‘오븐글라스’를 선보이는 등 주방에서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소재별 밀폐용기를 잇따라 선보이며 전세계 가정의 필수품으로 자리잡았다.

최근에는 실리콘패킹에 항균효과를 가미한 ‘항균비스프리’와 냉동보관 및 전자레인지 간편 조리에 최적화된 ‘햇쌀밥용기’, ‘웨이브스팀홀’ 등 기능성을 높인 제품들을 출시, 국내외 주부들의 마음을 파고들고 있다.
 
실제로 지난 2015년 하반기부터 미주 시장에서 제2의 전성기를 맞으면서 2016년 3분기 누계 매출이 2015년 동기 대비 110% 증가했다.

또한 15억 인구의 중국에서는 일찍이 프리미엄 브랜드로 자리잡아 중국산업의 브랜드파워지수(C-BPI)에서 밀폐용기 부문 5년 연속 1위를 차지하는 등 인기몰이 중이다.
 
락앤락 김성태 대표이사는 “117개국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으며, 3년 연속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돼 영광이다.”며, “앞으로도 사람과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 이념을 바탕으로 더 많은 나라의 가정에서 락앤락을 만나볼 수 있도록 정진하겠다”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