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여성계뉴스
[동정] 김금래 장관, 추석 맞아 이주여성 입소자 격려
정효정 기자 | 승인 2012.09.27 16:20

김금래 여성가족부 장관은 추석을 맞아 오는 28일 오전 서울에 소재한 이주여성쉼터를 방문해 입소자들과 종사자를 격려할 예정이다.

이주여성쉼터는 가정폭력·성폭력·성매매 등 피해 이주여성과 동반자녀를 보호하는 외국인 폭력 피해자 보호시설로, 전국에 18개소가 운영 중이다.

보호시설에서는 폭력피해를 당한 이주여성을 보호하며 상담 및 의료·법률·출국지원 뿐 아니라, 정서적 안정과 자신감 회복 등 치유를 위한 심리치료, 문화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이에 김 장관은 폭력피해를 당한 입소 여성들이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격려하고, 전통시장에서 구입한 햅쌀·과일·고기류·생필품을 전달할 계획이다.

또한 폭력피해 이주여성과 함께한 쉼터 종사자 등 관계자들을 면담하면서 “피해자에 대한 보호뿐 아니라, 쉼터를 퇴소한 이후 국내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을 쏟겠다”고 격려할 예정이다.
 

정효정 기자  h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