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건강/환경
질병관리본부, 자녀 예방접종여부 확인해야개학 전에 필수예방접종 완료여부 확인…추가접종 당부
정효정 기자 | 승인 2012.08.16 09:32

질병관리본부는 16일 다가오는 개학시기를 맞아 단체생활을 하는 유치원생 및 초등학생들의 감염병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자녀들의 예방접종여부를 확인하고 필요한 예방접종을 완료할 것을 당부했다.

본부는 “만 4~6세 유치원생은 기초접종으로 형성된 감염병에 대한 면역력이 약해지는 시기로, MMR(홍역, 유행성이하선염, 풍진 백신) 2차, DTaP(디프테리아, 파상풍, 백일해 백신)  5차, 폴리오 4차, 일본뇌염(사백신 4차 또는 생백신 3차) 추가접종을 해야 한다”며 “접종연령에 해당되면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접종을 완료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초등학교 입학생은 ‘예방접종 확인사업’을 통해 대부분 추가접종을 완료했지만, 아직도 미접종한 학생들이 일부 있어 이들에게 빠진 접종을 완료하도록 권고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또한 만 11~12세 초등학교 5~6학년생은 Td(파상풍, 디프테리아 백신), 또는 Tdap(파상풍 디프테리아, 백일해 백신) 6차, 일본뇌염 5차 접종을 완료할 것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개학 후 단체 생활을 하는 학생들을 중심으로 수두와 유행성이하선염과 같이 호흡기 분비물을 통해 쉽게 전파되는 감염병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예방접종뿐만 아니라 평소에 철저한 개인위생준수를 강조했다.

한편, 본부는 보육시설 및 학교에서 감염병이 발생하는 경우 바로 진료를 받도록 해 감염병을 조기에 진단받고, 등교중지 등 환자와의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보호자 및 선생님 등의 각별한 관심을 당부했다.

 

정효정 기자  h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