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한화그룹, 복지시설 태양광 설비 5년째 무료 지원
이근하 기자 | 승인 2015.10.29 16:10
   
 

[여성소비자신문 이근하 기자] 한화그룹이 전국의 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 지원하는 대표 사회공헌활동 '해피선샤인(Happy Sunshine)' 캠페인이 5년째를 맞았다.

지난 28일 한화그룹은 대전시 유성구에 위치한 아동생활시설 천양원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월드비전과 함께 12kW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준공하고 기증식을 개최했다. 동사는 천양원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28개 사회복지시설에 총 216kW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로 설치할 예정이다.

해피선샤인 캠페인은 2011년 시작돼 4년간 118개 복지기관에 807kW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한 바 있다. 올해 캠페인이 완료되면 한화그룹이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한 사회복지시설은 총 146개에 달한다.

한화그룹은 해피선샤인 캠페인을 통해 사회복지시설의 재정적 어려움을 덜어주는 등 복지서비스 재원 확대에 기여, 지역 주민들의 복지 서비스를 확대하는 선순환 효과를 창출해왔다.

특히 올해부터 태양광 설비 무료 지원과 더불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해피선샤인' 교실도 운영, 친환경 에너지의 중요성을 체험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초등학생들이 태양광 랜턴 만들기와 게임 등을 통해 태양광을 쉽게 이해하고, 에너지 빈곤 상황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한편 이날 기증식에 참석한 박선규 ㈜한화 대전사업장장은 "이번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이 우리 사회를 더 따뜻하게 하고 친환경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확산하는 데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근하 기자  5dlrmsgk@naver.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