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썬앳푸드 중동 시장 진출 등 해외시장 진출 가속화“매드포갈릭 두바이 1호점을 필두로 글로벌 다이닝으로 도약할 것”
안은혜 기자 | 승인 2015.07.23 10:38

   
▲ (왼쪽에서 세번째부터)박태현 썬앳푸드 해외영업팀장, 고영재 썬앳푸드 대표이사, 모하메드 카마스(Mohammed Khammas) 알알리홀딩그룹 CEO, 파베즈 나퀴브(Parvez Naqiv) 알알리홀딩그룹 사업개발 대표가 파트너십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여성소비자신문=안은헤 기자] 글로벌 외식 전문 기업 썬앳푸드(대표 고영재)는 22일 중동 굴지의 글로벌 기업인 알알리홀딩 그룹(Al Ahli Holding Group)과 레스토랑 ‘매드포갈릭’의 중동 6개국 지역 진출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파트너십 계약을 통해 올하반기 총 10주 간의 본사교육을 진행, 2016년 상반기 두바이 1호점 오픈을 시작으로, 중동지역에 ‘매드포갈릭’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계약은 거점시장인 두바이를 포함해 걸프협력회의 국가인 GCC 6개국(U.A.E·사우디아라비아·쿠웨이트·카타르·바레인·오만)을 아우르는 마스터 지역판권계약으로 주요 중동지역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 썬앳푸드는 세계 경제의 중심지이자 동서양 외식의 메카로 급부상한 두바이를 필두로 본격적인 중동 진출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박태현 썬앳푸드 해외사업 팀장은 “지난 해 홍콩, 마카오 및 중국 광동 지역판권에 이은 또 하나의 쾌거”라며 “순수 국내브랜드인 매드포갈릭이 해외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만큼, 두바이를 거점으로 전세계 최고의 마늘 테마 레스토랑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또한 “매드포갈릭을 비롯한 모락, 시추안하우스, 식당돈 등 국내에서 선전하고 있는 썬앳푸드 산하의 외식브랜드로 지속적인 해외진출을 모색하고 있다”며 글로벌 다이닝 도약을 위한 썬앳푸드의 본격적인 행보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에미레이츠연방 두바이에 본사를 둔 알알리홀딩 그룹은 전 세계 25개국에 걸쳐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글로벌 종합기업으로 두바이 아울렛몰을 소유·운영하고 있으며, 미국의 Gold’s Gym 피트니스를 라이선스 받아 13개 점포를 운영하고 있다.

안은혜 기자  iamgrace.ahn@g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