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2.11.28 월 18:16
HOME 경제 식음료
맥도날드, ‘더블 디럭스 슈림프 버거’ 한정 출시
서유리 기자 | 승인 2015.01.26 10:53

   
 
[여성소비자신문=서유리 기자] 맥도날드는 오는 29일 신제품 ‘더블 디럭스 슈림프 버거’를 출시하고 내달 22일까지 한정 판매한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기존 디럭스 슈림프 버거에 대한 변함없는 소비자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디럭스 슈림프 버거 단품을 정상가인 3900원에서 2900원으로 할인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지난해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과일 에이드 음료인 핑크 레모네이드도 29일부터 내달 22일까지 다시 판매된다.

신제품 더블 디럭스 슈림프 버거는 기존 디럭스 슈림프 버거에 탱글탱글한 통새우가 가득한 새우 패티를 한 장 더 추가해 더욱 푸짐해진 맛과 식감을 자랑한다.
 
맥도날드가 지난해 10월 한정 판매 제품으로 출시한 디럭스 슈림프 버거는 탱글탱글한 통새우가 들어간 새우 패티와 야채를 넣은 아삭아삭 사우전 아일랜드 소스, 싱싱한 양상추와 고소한 치즈가 환상적인 조화를 이뤄 많은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 잡았다.

이에 출시 열흘 만에 100만개 판매를 돌파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 일으켰으며, 지난해 12월부터는 정식 메뉴로 판매되며 맥도날드의 인기 메뉴로 자리 잡았다.
 
맥도날드 마케팅팀 조주연 부사장은 “맥도날드 디럭스 슈림프 버거에 큰 사랑을 보내 주는 많은 소비자들을 위해 신제품 더블 디럭스 슈림프 버거를 선보이고, 기존 디럭스 슈림프 버거 할인 행사도 진행하게 됐다”며 “오직 맥도날드에서만 맛볼 수 있는 탱글탱글한 통새우의 맛을 부담 없는 가격에 마음껏 즐기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제품 더블 디럭스 슈림프 버거의 가격은 단품 5400원, 후렌치 후라이 및 음료가 포함된 세트 메뉴의 가격은 6900원이다.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점심시간 동안에는 맥런치 세트 가격인 4500원에 즐길 수 있다.
 

서유리 기자  yulee@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