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피자헛 더 맛있는 피자 15만 판 판매 돌파
서유리 기자 | 승인 2015.01.16 14:13

   
 
[여성소비자신문=서유리 기자] 한국 피자헛은 신제품 '더(The) 맛있는 피자'가 출시 일주일 만에 15만 판 판매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더 맛있는 피자는 엄선된 베스트 토핑을 듬뿍 넣어 맛은 올리고 가격은 내린 실속형 제품으로, 온라인상에서 일명 '9900원 피자'로 통하며 출시 직후부터 큰 관심을 모은 제품이다.

현재 하루 2만 판 이상, 2초에 1판 씩 판매되는 가파른 성장세로 출시 7일 만에 15만 판 판매 성과를 달성했다.

더 맛있는 피자는 불고기, 소시지, 치즈 등 누구나 좋아하는 인기 토핑을 얹어 맛은 물론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인기 요인으로 꼽히고 있다. 특히 단돈 1만원에 즐길 수 있는 피자로 경기 불황으로 늘어난 실속파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켜 높은 인기를 끌었다.

더 맛있는 피자는 ‘크랩 쉬림프’, '갈릭 불고기', ‘포테이토 소시지’, '치즈치즈'의 4가지 다양한 토핑을 선택해 맛볼 수 있다. 1판 주문 시 단품 가격 1만 2900원, 방문 포장 및 2판 주문할 경우 1판에 9900원이라는 특가로 즐길 수 있다.

한국 피자헛 마케팅팀 조윤상 이사는 “한국 피자헛의 30년 노하우를 담아 선보인 메뉴인 만큼 이번 성과가 매우 뜻 깊다”며, “이번 초기 성과를 발판 삼아 리치골드, 더스페셜 피자, 크라운 포켓 등 프리미엄 피자에 이은 또 하나의 스테디셀러가 탄생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유리 기자  yulee@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