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조폐공사, 반부패·청렴·윤리문화 확산 추진
한지안 기자 | 승인 2024.06.20 10:10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한국조폐공사가 최고 경영진 주도로 반부패·청렴·윤리문화 확산에 나선다. 

조폐공사는 이해충돌방지법 시행 2주년을 맞아 어렵게 느껴지는 청탁금지법과 이해충돌방지법을 직원들에게 알리기 위해 힘쓰고 있다. '우리가 만드는 푸른 청렴'이라는 캠페인을 주제로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해 임직원의 청렴·윤리에 대한 관심도를 증대시켰다. 

최근에는 ‘머랭쿠키’와 ‘인생한방복권’을 제작해 직원 동참의 청렴캠페인을 진행했다. 부패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문구와 청렴-윤리에 관련된 내용을 담아 임직원의 호응을 얻었다.

성 사장은 임직원에게 청렴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직접 사무실을 깜짝 방문해 청렴홍보물품을 나눠주며 대화를 나눴다.

또한, 공사 최고 경영진이 주도하는 ‘반부패·청렴추진단’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회의를 통해 올해 공사 부패취약분야를 위한 중점 추진과제를 선정했다. 공사는 중점과제 선정을 위해 최근 공사의 내·외부 감사 및 징계내역을 분석하고, 임직원의 자체 청렴설문조사에서 제시된 의견을 과제에 반영했다.

추진단장은 성 사장이 직접 맡았다. 그는 올해 부패취약분야 3대 과제의 바른 대응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 할 수 있도록 상임위원의 적극적인 지지와 실천을 강조했다. 

조폐공사는 지난 ΄23년에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 결과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된 바 있다. 이는 공기업 최고등급에 해당된다. 특히, 기관장의 관심과 노력도 지표의 부패통제역량 강화 부문 등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되었기에, 올해도 청렴한 공사를 만들기 위해 임직원이 함께 다양한 청렴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다. 

성창훈 사장은 “청렴을 향한 길은 공직자가 가져야할 당연한 소양이고 우리 공사의 가장 중요한 가치”라며 "앞으로도 전 임직원이 함께 노력해 국민 기대에 부응하는 국내 최고 수준의 청렴한 공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