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자동차/항공/조선/해운
국산자동차 브랜드평판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기아 카니발, 2위 기아 쏘렌토, 3위 현대자동차 아반떼
이지은 기자 | 승인 2024.02.16 09:29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국산자동차 브랜드평판 2024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기아 카니발 2위 기아 쏘렌토 3위 현대 아반떼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24년 1월 16일부터 2024년 2월 16일까지의 국산자동차 브랜드 빅데이터 19,781,839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국산자동차 브랜드에 대한 빅데이터 평판을 분석했다. 지난 1월 브랜드 빅데이터 19,178,751개와 비교해보면 3.14% 증가했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확산도를 알아낼 수 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국산자동차 브랜드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했다.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브랜드 영향력을 측정한 브랜드 가치평가 분석과 브랜드평판 모니터의 정성평가도 포함했다.

2024년 2월 국산자동차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 순위는 기아 카니발, 기아 쏘렌토, 현대 아반떼, 기아 스포티지, 현대 그랜저, 현대 투싼, 제네시스 GV70, 제네시스 G80, 현대 포터, 현대 싼타페, 기아 K5, 기아 셀토스, 기아 레이, 현대 코나, 현대 캐스퍼, 쉐보레 트랙스, KG모빌리티 토레스, 현대 팰리세이드, 현대 아이오닉5, 기아 모닝, 기아 K8, 현대 쏘나타, 제네시스 G70, 기아 모하비, KG모빌리티 티볼리, 기아 K9, 제네시스 G90, 기아 봉고, 르노 XM3, 르노 QM6 순으로 분석됐다.

국산자동차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기아 카니발 브랜드는 참여지수 295,234 미디어지수 226,393 소통지수 488,390 커뮤니티지수 295,21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305,232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134,270과 비교해보면 15.07% 상승했다.​

2위, 기아 쏘렌토 브랜드는 참여지수 283,678 미디어지수 225,320 소통지수 271,944 커뮤니티지수 333,85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14,801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998,558과 비교해보면 11.64% 상승했다.​

3위, 현대 아반떼 브랜드는 참여지수 283,079 미디어지수 227,050 소통지수 298,196 커뮤니티지수 252,09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60,419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017,572와 비교해보면 4.21% 상승했다.​

4위, 기아 스포티지 브랜드는 참여지수 299,001 미디어지수 229,082 소통지수 270,721 커뮤니티지수 215,88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14,687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973,023과 비교해보면 4.28% 상승했다.​

5위, 현대 그랜저 브랜드는 참여지수 271,951 미디어지수 218,315 소통지수 259,103 커뮤니티지수 257,50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06,873으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052,962와 비교해보면 4.38%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국산자동차 브랜드평판 2024년 2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기아 카니발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국산자동차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1월 국산자동차 브랜드 빅데이터 19,178,751개와 비교하면 3.14%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참여 1.29% 상승, 브랜드이슈 2.74% 상승, 브랜드소통 9.04% 상승, 브랜드확산 0.76% 하락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