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IT/가전/정보/통신/디지털
KT-동대문구-삼육서울병원-휴마니타스 ‘AI 의료 선도도시 모델 구축사업’ 업무협약 체결
김희정 기자 | 승인 2023.09.17 11:30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KT(대표이사 김영섭)가 동대문구, 삼육서울병원, 휴마니타스와 ‘AI 의료 선도도시 모델 구축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4자는 이번 사업으로 삼육서울병원의 유휴부지에 ‘첨단 AI 의료 R&D 혁신밸리’(이하 혁신밸리)를 조성한다. 이를 통해 ▲동대문구 응급 의료 체계를 구축하고 ▲의료 데이터를 확보해 연구 개발을 진행하며 ▲헬스케어 기업 유치 및 신규 비즈니스 모델 발굴로 고용 기회를 창출할 계획이다.

사업 추진을 위해 4자는 지난 14일 동대문구청 5층 회의실에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동대문구 이필형 구청장, 삼육서울병원 양거승 원장, 휴마니타스 이명신 대표이사, KT 강북강원법인고객본부 유창규 본부장이 참석해 향후 혁신밸리 개발과 활용 방향성에 대해 논의했다.

동대문구는 혁신밸리 개발 과정을 총괄하며 예산·인허가 등 행정 절차를 지원한다. 더불어 수집된 의료 데이터를 기반으로 구민을 위한 보건 정책을 수립하고 정책 연구에도 협조한다.

삼육서울병원은 동대문구 내 혁신밸리가 위치할 유휴부지를 제공한다. 혁신밸리는 동대문구가 AI 의료 선도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한 기반 시설이자 시범 사업지로서, 민관학이 다양한 의료 사업을 전개할 수 있는 토대 역할을 한다.

KT는 혁신밸리에 AI·통신 등 융복합 ICT 인프라를 구축한다. 의료 빅데이터 기업인 휴마니타스는 의료 연구 개발용 시스템과 데이터를 제공한다.

4자는 혁신밸리 준공을 2028년으로 목표하고 있다. 현재 각 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사업추진단이 발족한 상태다.

KT 강북강원법인고객본부 유창규 본부장은 “이번 사업에서 AI 의료 맞춤형 첨단 ICT 인프라 구축 등 전국 최초 사례를 다수 달성해 동대문구가 AI 의료 선도도시로 거듭나는 것을 돕겠다”고 밝혔다.

동대문구 이필형 구청장은 “혁신밸리 개발로 AI 의료 전문 기업을 다수 유치해 동대문구가 서울의 대표적인 바이오·의료 산업의 허브로 도약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삼육서울병원 양거승 원장은 “다양한 의료 전문 기업과 함께 스마트 병원의 선도 모델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휴마니타스 이명신 대표이사는 “국내 유일 의료 영상 데이터 수집·가공이 가능한 디컴솔루션으로 혁신밸리의 AI 의료 생태계 구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