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동원F&B, 김민율군 모델로 한 ‘리챔’ 새 광고 선보여‘오감반응’이라는 컨셉으로 김민율 군의 익살스런 표정 담아내, ‘저염’이라는 특성에서 나아가 ‘햄 맛’ 자체에 대한 메시지 강조
김희정 기자 | 승인 2014.05.22 09:16

   
 
[여성소비자신문=김희정 기자] 동원F&B(대표이사 박성칠)가 대세 김민율 군을 모델로 한 ‘리챔’의 새 TV광고를 선보였다. 김민율 군은 김성주 아나운서의 아들로, 최근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대세 어린이다. 

이번 광고의 컨셉은 ‘오감반응’으로 짜지 않아 맛있는 리챔의 맛을 오감으로 즐기는 김민율 군의 귀여운 표정을 재미있게 담았다.

광고 속에서 김민율 군은 어머니인 진수정 씨가 해 주는 리챔 요리를 기다리며 숭덩숭덩 햄 써는 소리, 팬 위에서 지글지글 햄이 구워지며 풍기는 냄새 등을 오감으로 느끼며 특유의 익살스런 표정을 짓는다.

동원F&B 관계자는 “기존 리챔 광고가 저염이라는 제품 특성에 집중했다면, 이번 광고는 한 발짝 더 나아가 ‘햄 맛’ 자체에 대한 메시지를 강조했다”고 전했다.

한편,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김민율 군의 귀여운 말투와 표정에 광고촬영 현장 분위기는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고 한다. 또한 아버지 김성주 아나운서가 깜짝 방문해 아들의 ‘먹방’을 응원했다고 한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