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편의점 브랜드평판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CU, 2위 GS25, 3위 세븐일레븐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2.02 15:1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편의점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CU 편의점 2위 GS25 편의점 3위 세븐일레븐 편의점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신제품런칭센터와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편의점 브랜드 중에서 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씨스페이스, 스토리웨이, 포시즌마트, 로그인, 365플러스, 블루25, 베스트올, 하프타임, 아이지에이마트 편의점에 대해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편의점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빅데이터분석은 2023년 1월 2일부터 2023년 2월 2일까지의 편의점 브랜드 빅데이터 15,830,897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을 분석했다. 지난 1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14,714,915개와 비교하면 7.58%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 사회적 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 사회적 공헌도를 측정하여 분석했다.​

편의점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로 구분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신제품런칭센터가 진행한 브랜드 유통에 대한 평가도 포함됐다.​

2023년 2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순위는 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씨스페이스, 스토리웨이, 포시즌마트, 로그인, 365플러스, 블루25, 베스트올, 하프타임, 아이지에이마트 편의점 순이었다.​

편의점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CU 편의점 브랜드는 참여지수 966,504 미디어지수 904,569 소통지수 847,145 커뮤니티지수 1,445,539 사회공헌지수 328,246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492,004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3,920,132와 비교해보면 14.59% 상승했다.​​

2위, GS25 편의점 브랜드는 참여지수 1,010,935 미디어지수 746,447 소통지수 1,036,578 커뮤니티지수 1,103,664 사회공헌지수 239,13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136,758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3,757,202와 비교해보면 10.10% 상승했다.​​

3위, 세븐일레븐 편의점 브랜드는 참여지수 945,061 미디어지수 601,256 소통지수 807,586 커뮤니티지수 504,299 사회공헌지수 332,67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190,880으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3,482,426과 비교해보면 8.37% 하락했다.​​

4위, 이마트24 편의점 브랜드는 참여지수 691,929 미디어지수 406,799 소통지수 501,875 커뮤니티지수 418,781 사회공헌지수 263,290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282,675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2,308,284와 비교해보면 1.11% 하락했다.​​

5위, 미니스톱 편의점 브랜드는 참여지수 177,088 미디어지수 111,556 소통지수 156,201 커뮤니티지수 125,870 사회공헌지수 84,64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55,357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647,100과 비교해보면 1.28%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편의점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CU 편의점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편의점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1월 편의점 브랜드 빅데이터 14,714,915개와 비교하면 7.58%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5.77% 하락, 브랜드이슈 5.17% 상승, 브랜드소통 4.44% 상승, 브랜드확산 33.71% 상승, 브랜드공헌 2.74% 하락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