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교촌치킨, ‘제1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여자골프대회 개최
서유리 기자 | 승인 2014.04.15 16:34

   
 
[여성소비자신문=서유리 기자] 교촌에프앤비는 인터불고경산CC에서 ‘제1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여자 골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1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은 오는 5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 동안 진행되며, 총 상금 5억원으로 120명의 선수가 참가해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대회명의 ‘허니’는 교촌치킨의 메뉴 중 하나인 ‘허니시리즈’를 지칭하며 교촌과 여자골프 팬들에게 달콤한 즐거움을 선물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국내산 벌꿀로 맛을 낸 ‘허니시리즈’는 최근 1년 사이에 판매량이 2배 이상 증가하는 등 교촌치킨의 인기 제품으로 자리 잡고 있는 메뉴다.

대회는 인터불고CC 중 가장 아름답다고 평가 받는 마운틴 코스와 밸리 코스에서 개최된다. 밸리 코스는 연못과 벙커, 계류가 조화를 이루고, 마운틴 코스는 도전적인 코스로 힘과 정교함을 갖춘 골퍼들에게 선호도가 높다.

외식프랜차이즈 업체로는 최초로 개최하는 이번 여자골프대회는 SBS골프 채널에서 매일 5시간 생중계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교촌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와의 개최 조인식을 통해 3년간 대회 개최를 합의했다.

교촌에프앤비 권원강 회장은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은 치맥(치킨과 맥주)과 치샐(치킨 샐러드)을 즐기고 응원을 할 수 있는 차별화된 대회로 진행해 선수들과 관객들에게 이색적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이번 대회 개최를 계기로 골프가 성공적으로 대중화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식의 지원과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유리 기자  yulee@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