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KCC, 건물 수명 연장 ‘숲으로프라임쉴드’ 출시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11.15 09:38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KCC가 칠하는 것만으로도 건물 수명 연장에 도움을 주는 외부용 수성페인트 “숲으로프라임쉴드”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숲으로프라임쉴드”는 수용성 실리콘 변성 아크릴 수지를 사용한 수성 페인트로서 콘크리트 위에 얇고 강한 고내후성의 보호 도막을 형성해 이산화탄소와의 반응을 방지한다. 또한, 고탄성 도막을 형성하여 외벽의 미세한 갈라짐을 보호하고 발수성으로 외부로부터 수분침투를 억제해 콘크리트의 중성화를 방지하여 건물의 수명을 연장할 수 있게 된다.

“숲으로프라임쉴드는” 아파트 외벽이나 건물 외벽 벽면에 적용되는 도료 등급 중 KSM6010-1종-1급을 총족하는 친환경 페인트다. 또한 최근 화재 등 안전강화에 따른 불연 자재 성적서 취득 및 하절기 고온/고습 기후에 의한 외벽 곰팡이 발생을 억제하는 항곰팡이 성능을 부여했다.

이러한 원리는 콘크리트의 성분을 확인해 보면 알 수 있는데, 콘크리트는 수산화석회를 함유하여 강알칼리성을 띄고 있어 대기중에 있는 이산화탄소와 반응하게 되면 알카리성을 잃게 되고, 중성화 상태가 되면서 철의 부식을 가속화 시킨다. 결국 철근의 부식에 의한 팽창압이 콘크리트의 균열을 발생 시키는 것이다. 건물 수명 연장을 위해 외부환경으로부터 철근 콘크리트 구조물을 보호하여 내구성을 유지시키는 것이 핵심이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