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롯데건설, 서금사재정비촉진A 재개발정비사업 수주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8.31 15:05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롯데건설이 지난 27일 부산 동래구 농심호텔에서 열린 ‘서금사재정비촉진A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

서금사재정비촉진A구역은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 일원의 약 7만 2,051㎡ 부지에 조성되는 재개발 사업으로 지하 5층 ~ 지상 49층, 공동주택 13개 동, 2,368세대 규모의 초대형 단지다. 공사비는 8,103억 원으로 재개발사업을 통해 금정구 명품단지로 탈바꿈될 전망이다.

롯데건설은 서금사재정비촉진A구역 단지명을 ‘프레스티아 캐슬’로 제안했다. Prestige와 서금사A구역의 A를 합성해 랜드마크를 완성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특히, 롯데건설은 부산 남천 삼익비치와 시민공원 촉진3구역 등의 외관설계를 맡은바 있는 건축 설계사 SMDP와 협업한다. 이를 위해 외관 특화를 비롯해 기술력을 바탕으로 골프장과 실내수영장을 포함하는 대규모 커뮤니티 시설, 초고층 스카이 브릿지 등을 제안하며, 입주민의 삶의 질을 높일 계획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조합원님들의 성원에 감사드리며, 그동안 롯데건설이 정비사업에서 쌓은 오랜 노하우와 역량을 집중해 빠르게 사업을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며 “금정구를 넘어 부산의 랜드마크 단지로 거듭나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현재까지 도시정비사업 누적 수주액 3조 5,509억 원을 기록했으며 총 10곳 가운데 7곳이 서울권으로 상반기 2조 96억 원을 수주했다.

롯데건설은 올해 하반기 최대어로 손꼽히는 한남 2구역 재개발 수주에도 나선다. 한남2구역 재개발은 서울 용산구 보광동 일대 8만 2,821㎡ 부지에 지하 6층~지하 14층, 31개동, 총 1,537가구(임대 238가구 포함)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