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대상네트웍스, 양고기 전문브랜드 '양심' 출시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06.27 10:26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대상홀딩스의 자회사 대상네트웍스는 양고기 전문 브랜드 '양심'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통계에 따르면 한국의 양고기 소비량은 2011년 6500t에서 2021년 1만9300t까지 10년 새 약 3배 가까이 증가했다. 

양심은 다양한 양육 제품을 국내에 선보이며 양고기 대중화를 이끌어 간다는 계획이다. 브랜드 이름인 '양심(羊心)'에는 '양고기(羊)의 특별한 맛을 모두가 즐기기 바라는 마음(心)'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먼저 선보이는 제품은 프렌치랙이다. 프랜치랙은 양 한 마리에서 5% 정도만 생산되는 갈비 부위다. 뉴질랜드 초원에서 자연 방목한 12개월 미만의 어린 양을 사용했다.

양심은 프렌치랙을 시작으로 향후 왕양꼬치, 야채양꼬치, 양고기 튀김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양육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