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DB손해보험 ‘참좋은 시니어 헬스케어보장보험’ 6개월 배타적 사용권 획득
한고은 기자 | 승인 2022.06.24 11:53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DB손해보험(대표 김정남)은 5월 9일 출시한 ‘참좋은 시니어 헬스케어보장보험’의 신제도(생활 질환 보장에 헬스케어서비스 제공) 및 신보장(돌봄 케어콜 당뇨 약물 치료비)에 대해 배타적 사용권을 각 6개월 및 3개월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한 참좋은 시니어 헬스케어보장보험은 어르신들께 필요한 △돌봄 케어콜 △병원 에스코트 △가사도우미 △건강 관리 물품 지원 서비스 등을 다양한 생활 질환 및 치료에 결합해 보장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 보험은 다양한 생활 질환 등의 보장과 그 치료에 필요한 헬스케어 서비스를 결합하고, 기존 중대 질병 진단에 한정해 운영하던 서비스와 차별화를 뒀다. 뿐만 아니라 제공조건 및 횟수가 제한돼 이용률이 미미했던 타 부가서비스와 달리 보험기간 전 기간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또한 DB손해보험은 대표 만성질환인 당뇨병의 실제 치료행태를 반영한 담보를 개발했다. 기존 당뇨 진단보장은 특정 시점 당뇨수치 기준의 진단 및 일회성 보장으로 지속적인 치료를 보장하지 못한 반면 ‘돌봄 케어콜 당뇨 약물 치료비’는 가입자가 매년 12만원 한도의 약물 치료비 또는 돌봄 케어콜 서비스를 선택해 치료받는 동안 지속적인 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렇게 만성질환의 특성을 반영해 지속적인 보장뿐만 아니라 건강관리 및 보호자의 정서적 안정까지 제공한다는 점에서 보험의 효용을 개선했다고 볼 수 있다.

상품의 가입연령은 40세부터 90세까지이며, 간편 질문서 운영으로 병력자도 가입할 수 있다. 또한, 5년 만기 자동갱신형 구조로 100세까지 보장을 받을 수 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보험 상품을 통해 당뇨와 같은 만성질환 및 생활 질환의 치료행태에 맞는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피보험자의 건강관리와 질환 예방 및 사회적으로 돌봄 비용의 우려를 완화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