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카드, 고객 패널 현장소통 간담회 개최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6.17 09:06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금융감독원(이하 금감원)과 함께 고객 패널 현장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코로나19 이후 2년만에 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신한카드 고객을 대표하는 전문자문단과 20,30대 고객 패널로 구성된 MZ플레이어가 초청됐다.

또한 금감원 담당자, 신한카드 CCO와 소비자보호팀장 등이 참석해 금융 현장에서의 고객 애로사항과 금융제도 및 관행 개선에 대한 고객의 건의사항을 직접 청취했다.  

이번 간담회를 준비하면서 신한카드는 고객 패널 ‘신한 사이다’ 3천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을 진행해 신용카드 관련 고객의 불편사항을 사전에 확인해 현장소통 간담회를 통해 논의하기도 했다. 

특히, 보이스피싱 등 전자금융사기로부터의 금융소비자 보호방안과 미성년자나 Z세대 등 금융거래를 시작하는 소비계층을 위한 편의 사항 등을 집중 논의했다. 신한카드는 이번 현장소통 간담회에서 논의한 내용 중 자체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는 즉시 검토에 착수해 신속하게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앞으로도 고객 경험을 기반으로 한 고객 패널과의 협업을 가속화하고 금융소비자의 권익보호를 위해 고객 소통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합리적인 금융 생활을 유도하기 위한 신용카드 소비자 가이드 웹툰을 제작해 신한플레이에 업로드하고 있으며 고객 관점의 알기 쉬운 금융 용어 해설,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맞춤 콘텐츠도 준비하고 있다.

한편 신한카드는 3천명의 고객 패널을 운영하고 있으며, 금융 경험이 많은 ‘전문 자문단’, MZ세대로 구성된 ‘MZ플레이어’, ‘소상공인 패널’ 등을 포함해 다양한 의견을 청취, 고객 관점의 컨설팅을 적극 수용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현장소통 간담회를 통해 고객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금융소비자 권익보호를 위한 구체적인 방법을 고객과 함께 고민할 수 있었다”면서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고객의 눈높이로 실천하고 고객의 신뢰를 구축해 나가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